제주도에서 요양보호사일을 했던 000입니다.

관리자 | 입력 : 2018/01/15 [09:17]

안녕 하십니까?

저는 제주에서 요양보호사 일을 하고 있는 00세 000 입니다.

 

요양보호사들이 격고있는임금 처우 등 저역시 부당한 대우를 받고도 알면서도 답답했던 사람입니다.

 

노조가 있었다면, 이런 억울함을 하소연 했을 텐데--

경찰서, 법률 사무소, 노동청을 돌아다녀 봐도 우리의 사정을 이해하기는 커녕, 무시하고 돌려세우더군요.

 

불행중 다행히 저는 지인의 도움으로 근로기준법이 정한 임금을 어느정도은 받았지만, 연장근로수당은 입증자료 비미로 받을 수 없었습니다. 요양원측에서는 제가 작성했던 일지 조차 분실했다고 하더군요. 

 

저는 요양보호사들 노조가 있다기에 다른 요양보호사님들을 위해서라도 노조에 가입합니다. 억울하게 당하면서도 말한마디 할줄 모르는 분들을 위해 힘을 보탤수있다면 동참하려 합니다. 저는 요양원에서 일해본 결과 마음에 상처가 있어 지금은 간병일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요양보호사로서 요양보호사의 권익을 위해 노조에 가입하여 활동하고자 합니다.

 

많은 요양보호사 선배, 동료, 후배들이 단결하여 정당한 권리를 찾았으면 좋겠습니다.

위원장님 및 노조원 여러분의 투쟁에 승리가 있기를 빕니다.

 

2018. 1. 14.

 

  • 도배방지 이미지

  • 수호천사 2018/01/16 [10:13] 수정 | 삭제
  • 150만 요양보호사들의 부당한 임금 지급을 해소 하려면 보건복지부 기관에서 직접 관할 하고 시설측에서는 관리 만 맡기는게 어떨까요ㅡ시설에서 요양보호사들 임금착취를 못하게 하는방법 저보다 현멍한분들이니 더좋은 기대를 해봄니다
  • 수호천사 2018/01/16 [10:03] 수정 | 삭제
  • 하늘 나무님 요양보호사님들이 받고있는 대우가슬프고 안타까운 현실ㅡ동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수호천사 2018/01/16 [09:57] 수정 | 삭제
  • 제주도 는 요양보호사 자격을 취득 할때 학원에서 시험 제도를 통과 하면 도지사 가 자격증 을 준것입니다 보건 복지부가 자격을 준것이 아니지요 이또한 모순입니다 150만요양보호사들 또다른 나몰라라 떠넘기 는식으로 밀려 다니게되는게 아닌지요 엄연히 4대보험을 내고있는직종입니다
  • 위원장 2018/01/15 [14:32] 수정 | 삭제
  • 모바일버전에서는 댓글이 없는데 pc버전으로 한후에 댓글 쓸수 있습니다
  • 하늘나무 2018/01/15 [13:00] 수정 | 삭제
  • 열심히 일을 했음에도. 부당 한 처우를 받는다는 것은. 너무불공평한 일이고. 슬픈 현실입니다~~ 힘내세요!!~~~미약하나마. 작은 힘을. 실켔습니다~~~ -^^-
  • 수호천사 2018/01/15 [12:14] 수정 | 삭제
  • 많은 응원 바랍니다~~~
1/2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