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이의원, 요양보호사 도 조례 제안

이기철의원 장기요양요원 처우개선, 지위향상 충남 도 조례 제안

관리자 | 입력 : 2017/10/20 [09:11]

 18일 뉴시스는 "이기철 충남도의원, (장기요양요원 처우개선 조례 추진"제하의 글을 보도했다.

대한민국요양보호사 노동조합은 장기요양노동자들의 처우 밎 지위 향상을 위해 힘 쓰는 이들을 웅원한다.  원문보기 http://news1.kr/articles/?3127030

이기철 충남도의원© News1

충남도의회가 노인돌봄 서비스 최전선에 있는 장기요양요원들의 처우 개선과 지위 향상을 위해 조례 제정을 추진한다.

충남도의회는 이기철 의원(국민의당·아산1)이 대표 발의한 ‘충남도 장기요양요원 처우 및 지위 향상에 관한 조례 제정안’을 내달 6일 열리는 제300회 정례회에서 심의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조례안은 요양보호사와 간호사 등 장기요양 요원들의 처우 및 지위 향상과 복지를 증진하는 것이 핵심이다.

 

조례안에는 도지사와 기관의 장은 근무환경 및 인식개선사업,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 사업, 인권 및 권리옹호 사업을 추진하도록 규정하는 내용이 담겨져 있다.

또 장기요양원의 신분보장을 위해 근로기준법 등 관계법령을 준수, 이들의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장기요양지원센터를 설치해 장기요양원 지원 프로그램 개발과 스트레스 해소 등 건강증진 등의 사업을 수행토록 했다.

이 의원은 “인구의 고령화로 노인 의료 및 건강에 관련한 장기요양서비스 요구는 높아질 것이다”라며 “조례 제정이 결국 장기요양서비스 수준 제고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도내에는 2016년말 기준 948개 요양원에 1만4880명의 요양 보호사가 근무하고 있다.


yssim1969@

 

충남도의회가 노인돌봄 서비스 최전선에 있는 장기요양요원들의 처우 개선과 지위 향상을 위해 조례 제정을 추진한다.

충남도의회는 이기철 의원(국민의당·아산1)이 대표 발의한 ‘충남도 장기요양요원 처우 및 지위 향상에 관한 조례 제정안’을 내달 6일 열리는 제300회 정례회에서 심의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조례안은 요양보호사와 간호사 등 장기요양 요원들의 처우 및 지위 향상과 복지를 증진하는 것이 핵심이다.

 

조례안에는 도지사와 기관의 장은 근무환경 및 인식개선사업,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 사업, 인권 및 권리옹호 사업을 추진하도록 규정하는 내용이 담겨져 있다.

또 장기요양원의 신분보장을 위해 근로기준법 등 관계법령을 준수, 이들의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장기요양지원센터를 설치해 장기요양원 지원 프로그램 개발과 스트레스 해소 등 건강증진 등의 사업을 수행토록 했다.

이 의원은 “인구의 고령화로 노인 의료 및 건강에 관련한 장기요양서비스 요구는 높아질 것이다”라며 “조례 제정이 결국 장기요양서비스 수준 제고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도내에는 2016년말 기준 948개 요양원에 1만4880명의 요양 보호사가 근무하고 있다.

 

     

 

         
 
이기철 충남도의원© News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자격증반납하겠다는 요양보호사들
1/14
광고